경기도 콘텐츠 기업, ‘홍콩국제라이선싱쇼 2019’에서 2천만 달러 수출 성과
경기도 콘텐츠 기업, ‘홍콩국제라이선싱쇼 2019’에서 2천만 달러 수출 성과
경기도·경기콘텐츠진흥원, 경기도 캐릭터기업 ‘2019 홍콩국제라이선싱쇼’서 경기도관 운영
캐릭터 기업 10개사, 110건 이상의 비즈니스 상담 및 약 2,000만 달러수출 계약 추진 성과
  • [스타트업4 임효정 기자]
  • 승인 2019.01.15 18:3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콩국제라이선싱쇼 2019’ 현장 사진 (자료: 경기콘텐츠진흥원)
‘홍콩국제라이선싱쇼 2019’ 현장 사진 (자료: 경기콘텐츠진흥원)

[스타트업4] 경기콘텐츠진흥원(원장 오창희)은 경기도 캐릭터 기업의 해외 시장 진출을 위해 지난 7일부터 9일까지 ‘홍콩국제라이선싱쇼 2019(HKILS 2019)에 참가, 2,000만 달러 이상의 수출계약 추진액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아시아 대표 라이선싱 전시회인 홍콩국제라이선싱쇼는 국내 기업들의 참여율이 높은 전시회로 올해는 한국기업 총 60개사가 참가했다.

경기도관에는 총 10개 캐릭터 기업이 참가해 홍콩, 중국, 아시아권 바이어들의 높은 관심을 받았다. 참가기업은 ▲아트라이선싱(대표 이용수) ▲바룩(대표 류병무) ▲콘즈(대표 김중대) ▲씨알존(대표 조윤희) ▲클락하우스(대표 정민영) ▲디자인설(대표 서민수) ▲가비아(대표 김홍국) ▲형설앤(대표 장진혁) ▲레이69(대표 차동진) ▲토리디자인(대표 윤영철)이다.

프렌치 스타일의 감각적인 스토리와 감성을 담아낸 키덜트 캐릭터 브랜드 ‘미미드비숑’의 바룩은 지난 11월에 개최됐던 수출상담회 ‘지커넥션 2018’에 이어 중국 완다미디어와 애니메이션 공동제작 및 라이선싱 계약 협의를 진행했다. 또한 대만의 대형 IP라이선싱 회사 소넷엔터테인먼트(SO-net)사와 에이전시 계약체결은 물론 중국 대형 게임사인 왕이게임즈(NetEase Games)의 높은 관심을 받았다.

클락하우스는 ‘구름양동동이’, ‘깔깔수녀님’에 대해 홍콩 및 중국 내 라이선싱 에이전시 협의, 머천다이징 유통, 영상화 제작 등 구체적인 협의를 진행했다. 씨알존은 원숭이 캐릭터 ‘노블립스’에 큰 관심을 보인 홍콩 완구제조업체  '재프토이즈(ZAPP TOYS)'와 유럽 및 미국 지역의 라이선싱 에이전트 계약을 긍정적으로 추진 중이다.

대표적인 캐릭터 ‘뽀글이’의 형설앤은 홍콩 치어스 미디어(Cheers Media)사와 중국, 홍콩, 마카오, 대만 등 중화권 지역의 라이선싱 대행과 ‘뽀글아 사랑해’ TV 애니메이션 배급 대행 계약을 협의 중이며 중국 블루아크(Blue Arc)사와 뽀글이 캐릭터 라이선싱 대행을 협의했다. 귀여운 강아지 캐릭터 ‘빵아’로 다양한 바이어들의 높은 관심을 받은 아트라이선싱은 홍콩 에이전시 및 이벤트업체, 중국 게임제작사, 대만 에이전시 등 중화권 바이어들과 빵아 캐릭터를 활용한 라이선싱 상담을 진행, 추가 협의를 이어갈 예정이다.

‘홍콩국제라이선싱쇼’는 중국의 라이선싱 전시회 확대로 도전을 받고 있지만 홍콩 최대 완구·게임박람회, 홍콩국제문구박람회, 홍콩유아용품박람회와 동기간에 개최되어 시너지 효과가 높은 전시회다.

진흥원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는 방문 바이어수에 비해 구체적으로 협의를 진행한 바이어가 많아 향후 계약 성과가 더욱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콘텐츠진흥원은 지난해 총 160개 이상의 경기도 콘텐츠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해 1억 7천만 이상 달러 규모(한화 1,013억 원 상당)의 수출계약 추진액을 달성했다. 진흥원 관계자는 “올해에도 경기도 캐릭터·애니메이션·웹툰 등 콘텐츠 기업의 해외진출을 위해 지원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와 관련한 진흥원 사업설명회가 오는 29일, 30일 양일간 부천 본원과 판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스타트업4=임효정 기자] lhj@startuptoday.co.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