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준협회-전남TP-전라남도, 스마트공장 구축 위한 '사전 컨설팅' 사업 추진
표준협회-전남TP-전라남도, 스마트공장 구축 위한 '사전 컨설팅' 사업 추진
총 75개사 내외 지원 예정
  • [스타트업투데이 임효정 기자]
  • 승인 2019.07.30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표준협회 로고. (출처: 한국표준협회)
한국표준협회 로고. (출처: 한국표준협회)

[스타트업투데이] 한국표준협회는 전남지역 내 중소·중견 제조기업을 대상으로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을 위해 사전 진단 컨설팅 사업을 추진한다고 30일 밝혔다.

이 사업은 전라남도와 (재)전남테크노파크, 한국표준협회가 공동으로 추진하며 스마트공장 전문가 현장파견을 통해 스마트공장 구축을 위한 사전 컨설팅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2020년 스마트공장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을 대상으로 총 75개사 내외(신규구축 55, 고도화 20)를 지원할 예정이며, 기업당 전문가 현장파견(5~6회)을 통해 기업의 수준진단, 도입기술 검토, 구체화 컨설팅을 지원할 예정이다.

한국표준협회 이상진 회장은 “표준협회가 가지고 있는 제조 현장 중심의 노하우를 통해 기업체의 사전 진단 및 스마트공장 구축의 로드맵을 제시하고 맞춤형 스마트 공장을 도입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스타트업투데이=임효정 기자] hj@startuptoday.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