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력원자력, ‘지역참여형’ 국민신청실명제 시행
한국수력원자력, ‘지역참여형’ 국민신청실명제 시행
지역주민 요청 따라 사업담당자와 사업 내용 투명하게 공개
  • [스타트업투데이 임효정 기자]
  • 승인 2019.11.05 09:3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참여형 국민신청실명제' 포스터. (출처: 한국수력원자력)
'지역참여형 국민신청실명제' 포스터. (출처: 한국수력원자력)

[스타트업투데이]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이하 한수원)이 원전본부 인근 지역 주민들에게 한수원의 사업을 보다 투명하고 정확하게 알리기 위해 운영 중인 국민신청실명제를 확대, ‘지역참여형 국민신청실명제’를 시행한다.

지역참여형 국민신청실명제는 지역 주민들에게 해당 제도를 직접 설명하고 현장접수를 받는 등 ‘지역참여’에 중점을 두고 추진하는 ‘한수원형 국민신청실명제’를 의미한다. 

한수원은 원전본부 주요 소통 채널인 원자력안전협의회, 민간환경감시기구, 원전소통위원회, 이장단협의회 등을 통해 제도를 안내하고, 원전본부 홍보관 등 지역주민이 자주 찾는 장소에 브로슈어 등을 비치하는 등 제도 알리기에 적극 노력하고 있다.

현재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을 받고 있으며, 11월 30일까지 국민들로부터 사업 공개 신청을 접수해 내년 1월 중 공개를 완료할 계획이다. 공개 신청은 한수원 홈페이지 내 ‘정보공개’ 섹션을 통해 할 수 있다.

전대욱 한수원 기획처장은 “한수원은 원전사업자로서 지역주민과의 소통을 무엇보다 중요하게 생각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투명한 정보 공개와 국민 소통을 통해 한수원의 신뢰도 향상을 위해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스타트업투데이=임효정 기자] hj@startuptoday.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