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3 21:24 (금)
한수원, 예천군에 ‘안심가로등’ 설치···주민 안전 보행·에너지 절약 기여
한수원, 예천군에 ‘안심가로등’ 설치···주민 안전 보행·에너지 절약 기여
소외 지역 친환경 가로등 설치
  • 임효정 기자
  • 승인 2019.11.17 11: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열린 '예천 안심가로등 점등식'에서 이인식 한국수력원자력 그린에너지본부장이 개회사를 하고 있다. (출처: 한국수력원자력)
16일 열린 '예천 안심가로등 점등식'에서 이인식 한국수력원자력 그린에너지본부장이 개회사를 하고 있다. (출처: 한국수력원자력)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이하 한수원)이 경북 예천군에 안심가로등을 설치하고 16일 예천군 한천체육공원에서 안심가로등 점등식을 열었다.

가로등은 예천군 한천 둘레길 일대에 총 37본, 약 2km 구간에 설치됐다. 이번 가로등 설치로 체육공원을 찾는 이용객 등 주민의 보행 안전성은 높아지고, 범죄 등 사고 위험성은 낮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안심가로등은 태양광을 이용한 가로등으로, 기존 가로등보다 1.5배 밝지만, 자정 이후 밝기가 조절돼 주변의 동식물들의 성장을 방해하지 않는다. 

또한, 충전 기능이 있어 해가 없는 장마철에도 최소 7일 동안 작동한다. 1본당 연간 2,160kWh의 전기 절약 효과가 있어 한수원이 2014년부터 지난해까지 설치한 전국 1,371본의 태양광 안심가로등을 통해 전국적으로 연간 약 3억 4,800만 원(1본당 25만 4,000원)의 전기료 절감 효과를 거뒀다.

한수원은 2014년 서울 홍제동에 안심가로등 37본을 설치한 이후, 2015년에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밀알복지재단과 함께 6개 지역, 총 253본, 2016년에는 6개 지역, 총 317본, 2017년에는 7개 지역, 총 401본의 안심가로등을 설치했으며 2018년에는 8개 지역, 총 363본의 안심가로등을 설치했다. 올해는 연말까지 경북 예천군을 비롯하여 인천 중구, 제주 비양도 등 전국 7개 지역에 총 332본의 안심가로등을 설치할 예정이다.

점등식에서 이인식 한수원 그린에너지본부장은 “안심가로등 설치로 주민들의 안전과 행복증진에 기여하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한수원은 국민이 안전하고 행복한 세상을 만들 수 있도록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스타트업투데이=임효정 기자] hj@startuptoday.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