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3 21:24 (금)
경기지역 스타트업 딕션·이랑텍·도트힐, ‘도전!K-스타트업 2019’ 수상 쾌거
경기지역 스타트업 딕션·이랑텍·도트힐, ‘도전!K-스타트업 2019’ 수상 쾌거
창업리그부문 우수상 딕션, 장려상 이랑텍, 예비창업리그부문 우수상 도트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경기지역 예선통과 기업에 개별 멘토링 등 역량강화 지원
  • 임효정 기자
  • 승인 2019.11.29 10: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전!K-스타트업 2019’ 왕중왕전 수상자 단체사진. (출처: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도전!K-스타트업 2019’ 왕중왕전 수상자 단체사진. (출처: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이경준, 이하 경기혁신센터)는 28일(목) 서울 동대문 DDP에서 열린 ‘도전! K-스타트업 2019 왕중왕전’에서 경기지역 기업 ‘딕션’‧‘이랑텍’‧‘도트힐’ 세 개사가 각각 우수상 및 장려상 등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2016년부터 개최된 ‘도전! K-스타트업’은 중소벤처기업부·교육부·과학기술정보통신부·국방부 4개 정부 부처가 공동 주최하는 국내 최대 규모 범부처 창업경진대회다. 

올해는 3,894개의 유망 예비창업자와 창업기업이 참여해 예선, 통합본선, 결선대회를 거쳤으며 총 20개사가 왕중왕전에 진출했다.

경기지역에서는 총 372개사가 참여했으며 이 중 3개 사(딕션, 도트힐, 이랑텍)가 왕중왕전에 진출했다. 경기혁신센터는 경기지역 예선에서 선발된 기업들에 개별 멘토링을 실시하는 등 역량 강화를 지원했다.

창업리그 부문에서는 ‘딕션(대표 전성국)’이 우수상(교육부장관상) 및 상금 1억 원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딕션은 자체 개발한 음성인식 기술로 청각장애인 및 한국어 학습자에게 효과적인 발음교정 서비스 '바름'을 제공한다. 지난 7월 정식 서비스를 오픈했고 홈페이지에서 안드로이드용 어플리케이션을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같은 부문에서 장려상(중소기업벤처부장관상) 및 상금 5천만 원을 수상한 ‘이랑텍’의 이재복 대표는 5G 시대를 겨냥한 ‘5G 스마트 필터(High PIMD Solution Multiplexer Filter)’를 개발했다. 이 제품을 통해 통신 사업자간 주파수 간섭 차단이 가능하며 소형화를 통해 설비 구축비용을 대폭 절감할 수 있다.

예비창업리그 부문에서는 ‘도트힐’이 우수상인 중소기업벤처부장관상 및 상금 5천만 원의 주인공이 됐다. 도트힐의 홍보람 대표는 대회 기간 중 ‘도트힐’을 창업, 거북목 교정 모니터 스탠드 ‘도트스탠드(Dot Stand)’를 개발 중이다. ‘도트스탠드’는 인공지능 기반 개인별 반복적인 자세 훈련을 통해 거북목 교정 효과를 주는 제품이다.

창업리그부문 우수상을 받은 딕션의 정성국 대표는 “수상을 통해 신뢰감을 높인 것 같아 기쁘고 더 열심히 해서 노력해서 좋은 서비스를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스타트업투데이=임효정 기자] hj@startuptoday.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