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은퇴선수의 자립 돕는 ‘취업 코치’, 스포츠 라인업
청년 은퇴선수의 자립 돕는 ‘취업 코치’, 스포츠 라인업
  • [스타트업투데이 임효정 기자]
  • 승인 2019.10.22 10:4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인 풋살 동호회 교육. (출처: 스포츠 라인업)
성인 풋살 동호회 교육. (출처: 스포츠 라인업)

[스타트업투데이] <스타트업투데이>가 새로운 스타트업 시대를 열고, 건강한 스타트업 생태계 구축에 나선다. ‘스타트업 아이돌 101 프로젝트’를 통해 101개의 유망 스타트업을 소개하고, 이들의 성장과 발전을 도울 예정이다. 9월 호의 주인공은 은퇴한 청년 선수들의 취업을 돕고 있는 ‘스포츠 라인업’이다.

 

[ 스포츠문화 변화시키려 창업 ]

어떤 스타트업인가?

청년 은퇴선수의 일자리를 지원하고, 대한민국 스포츠문화의 변화를 꿈꾸고 있는 스타트업이다. 

 

어떻게 창업하게 됐나?

2002년부터 현재까지 스포츠 교육에 종사하고 있다. 하지만 이직을 준비해 보니 경력이 인정되지 않는다는 것을 알게 됐다. 선배, 동기, 후배들도 똑같은 일을 겪어왔고, 앞으로도 겪을 것을 생각하니 이런 문화를 바꿔야겠다는 생각이 들어 창업하게 됐다. 

 

아이템의 차별화와 독창성은?

대학교와의 협력을 통해 학생 때부터 현장 실무를 경험하고, 생활비를 벌고, 스펙을 쌓을 수 있도록 돕는 시스템을 준비하고 있다. 어린이 때부터 시작해서 성인 스포츠 동호회 교육으로까지 이어지는 시스템도 제공한다. 사내 스포츠 동호회에는 전문성을 더함으로써 부상을 방지하고, 체력 관리를 해주는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다.

 

소비자들이 충분한 준비가 돼 있다고 생각하나?

늦은 감이 있다고 생각한다. 우리나라에는 엘리트선수 시스템이 고착돼 있다. 국가에서 결정한 시스템으로 인해 전문가는 일반 학생과는 다른 평범하지 않은 삶을 살아간다. 그러나 졸업, 부상 등으로 선수 생활을 은퇴하게 되면, 막막해질 수밖에 없다. 운동만 바라보던 사람들이 갑자기 낭떠러지에 떨어지는 듯한 느낌을 받을 것이다. 또한, 현재 젊은 층 소비자들은 어렸을 때부터 유소년 스포츠 교육을 받으며 자라왔다. 이 아이들은 가치가 있으면 돈을 지불하는 것을 아깝게 생각하지 않기 때문에 소비자들이 충분히 준비돼 있다고 본다.

 

[ 운동선수의 운동일지에서 착안 ]

제품 및 서비스는 출시됐나. 출시됐다면 성과는?

서비스는 현재 실행 중에 있다. 네이버 농구동호인 가입 1위인 NSB 농구 교육 프로그램, 문화체육회관 농구 교육, 방과 후 농구 교육, 성인 농구 동호회 교육을 하고 있다. 스포츠용품 전문업체인 ㈜대연에서 사회공헌지출 비용으로 스포츠 라인업에 용품을 지원할 예정이다. 

 

제품 혹은 서비스의 특장점 그리고 소비자들이 누리게 될 이익은 무엇인가?

운동선수들은 매일 운동일지라는 것을 쓴다. 여기서 착안해 운동 프로그램들을 종합해 생활스포츠 동호인들의 수준에 맞춘 자체 커리큘럼을 제작했다. 동호회 시간과 장소에 맞춰 코치를 파견해 직접 트레이닝한다. 플레잉코치 형식으로 같이 뛰고 땀 흘리며 교육힌다. 코치들에게는 "젊음을 팔아 소비자들의 마음을 산다"는 생각으로 활동하라고 얘기한다. 

 

구성원과 회사의 자랑거리를 소개해달라.

스포츠 라인업의 대표 권기범이다. 명지대학교 농구선수 출신 표경도, 성균관대학교 농구선수 출신 이인근, 경희대학교 축구선수 출신 이창희가 함께하고 있다. 운동능력보다는 인성을 갖춘 스타트업이다.

 

자금 조달은 어떻게 하고 있나?

현재는 교육을 하고 받는 교육비로 운영하고 있다. 임팩트 투자(Impact Investment, 투자수익을 창출하면서 동시에 사회·환경문제 해결을 목적으로 하는 투자) 유치를 희망하고 있다.

 

향후 계획은?

지방대학교와 연계해 군인들이 주말 동아리 활동을 할 수 있도록 하는 군인 교육을 하고 싶다. 또 생산직 외국인 노동자들에게 스포츠를 통해 어울릴 수 있는 자리를 제공하고, 탈북민들에게는 스포츠를 통해 유대관계를 형성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싶다. 이 외에도 운동하는 친구들은 진로 상담이나 직업 교육을 거의 받지 못하고 있기 때문에 현역 선수들에게 직업 교육을 하고 싶다.

 

마지막으로 꼭 하고 싶은 말은?

현재는 대기업 위주로 스포츠 관련 사업이 우대되고 있는데, 앞으로는 스타트업 대출 간편화와 같은 스타트업 우대 정책들이 많이 나왔으면 좋겠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