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7 10:06 (화)
연거래액 1조 돌파한 모바일 중고마켓 '번개장터', 560억 신규 투자 유치
연거래액 1조 돌파한 모바일 중고마켓 '번개장터', 560억 신규 투자 유치
BRV캐피탈매니지먼트, 베이스인베스트먼트-에스투엘파트너스, 미래에셋벤처투자, 미래에셋캐피탈, 타임와이즈인베스트먼트 참여
신규 투자 토대로 서비스 고도화 및 마케팅에 집중…각 분야 인재 영입 예정
'개개인의 취향 만족시켜주는 리셀 시장’의 선두로서 최고의 사용자 경험 제공이 목표
  • 김신우 기자
  • 승인 2020.03.19 09: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바일 중고마켓 번개장터가 560억 원 규모의 신규 투자를 유치했다. (출처: 번개장터)
모바일 중고마켓 번개장터가 560억 원 규모의 신규 투자를 유치했다. (출처: 번개장터)

모바일 중고마켓 번개장터(대표 이재후)가 560억 원 규모의 신규 투자를 유치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 1월 프랙시스캐피탈파트너스와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가 경영권 투자를 진행한 이후 유치한 첫 번째 대규모 투자다. 이번 투자에는 BRV캐피탈매니지먼트, 베이스인베스트먼트-에스투엘파트너스, 미래에셋벤처투자, 미래에셋캐피탈, 타임와이즈인베스트먼트가 참여했다.

투자자들은 업계 최고 수준을 자랑하는 번개장터의 거래 규모와 높은 성장 가능성에 주목했다. 번개장터는 지난해 사상 처음으로 연간 거래액 1조 원을 돌파했으며, 지난해 12월에는 월간 거래액 1,000억 원 및 자체 안심결제(에스크로) 서비스 번개페이 월간 거래액 100억 원 고지를 넘었다. 

또 광고 상품, 안심결제 등 수익모델 다각화를 통해 3년 연속 영업이익을 창출하면서 중고거래의 수익성에 대한 가능성을 입증한 바 있다.

번개장터가 향후 핵심 소비계층으로 떠오를 1020세대인 ‘MZ세대(밀레니얼+Z세대)’로부터 독보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는 점도 투자자들이 번개장터를 선택한 이유다. 

실제 번개장터 사용자의 80%는 가량은 MZ세대로, 올해 1분기 조사에서 10대 이용자가 많이 이용하는 쇼핑몰 중 Top 3에 꼽혔다. 

이 외에도, 올해 1분기 누적 다운로드 수는 1,500만 건을 기록하고 있으며, 전년 동기 대비 하루 평균 이용자 수(DAU, Daily Active User)는 72%, 전체 거래액(GMV)은 50%, 에스크로 거래액은 111%  성장했다. 

번개장터는 이번 투자금액을 기술인력 투자, 리셀컬쳐 마케팅, 슈퍼셀러 양성 등에 집중할 계획이다. 이를 기반으로 국내 개인 간 거래(C2C) 시장이 '아나바다 형태의 직거래 중심 중고마켓'에서 한 걸음 더 진화해, '개개인의 세세한 취향까지 만족시켜주는 매력적인 리셀(resell) 시장’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역할을 다하겠다는 포부다.

이번에 투자에 참여한 업체 관계자는 “이미 해외에서는 명품이나 리미티드 패션 등 소장 가치가 있는 상품에 대한 리셀 시장이 크게 발전하고 있다”며, “국내에서는 번개장터가 리셀 시장의 선두로서 고객 규모와 상품 다양성 측면에서 준비가 가장 잘 돼 있고, 관련 사업에 대한 경영진의 비전 또한 명확해 투자를 결정했다”고 말했다.

이재후 대표는 “자신만의 취향과 가치 만족을 위해 구매하는 소비 트렌드가 본격적으로 확산된다면 중고거래를 포함한 개인 간 거래 시장이 분명 크게 성장할 것”이라며, “번개장터는 선구자로서 이 같은 변화를 주도하면서, 사용자가 최고로 매력적인 중고상품을 누구보다 쉽게 발견해 가장 빠르고 쾌적하게 거래할 수 있도록 최선의 사용자경험(UX)을 만드는 데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스타트업투데이=김신우 기자] news@startuptoday.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44길 5 대아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039-0922
  • 팩스 : 02-501-259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효정
  • 명칭 : (주)비즈뷰
  • 제호 : 스타트업투데이: 국내 유일 창업 전문지
  • 등록번호 : 강남, 라00942/서울, 아52186
  • 등록일 : 2016-12-06
  • 발행일 : 2017-01-03
  • 발행인 : 신학철
  • 편집인 : 김규민
  • 스타트업투데이: 국내 유일 창업 전문지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스타트업투데이: 국내 유일 창업 전문지.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startuptoday.kr
ND소프트